2002.07.05 10:11

불안한 행복

조회 수 3345 추천 수 31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산울림의 12번째 앨범 중에서 이 노래를 소개한다..
때론 그가 느꼈던 '불안한 행복'을 나도 느낀다..
완벽할 수 없는... 그렇지만 여전히 '잠정적'으로만 행복한 우리..

그가 노래한 불안한 행복과
그가 그의 앨범에서 읽었던 불안했던 우리의 눈동자...
쳐진 그의 음성만큼 내 마음을 '긁는' 노래이다...



불안한 행복

김창완 글,곡

예쁜 아내와 아담한 집과 새로 산 신발
창틀을 긁는 아침햇살
모르는 채 잠들어있는 내 아이의 포근한 이불

이 아침 부엌에서 들리는 수돗물 소리
나는 일어나 면도를 해야지 향긋한 비누냄새
앞치마를 두른 아내의 모습이 즐겁다
집이 좀 어질러져있어도 좋다

우리가 얼마나 멀리 떨어져 떨어져있는가를 알기 위하여
신문을 보아야한다

앨범도 가끔 보아야한다 나는 가난했었고
사진 속 내 눈동자는 불안해 보였지

어머니 아버지는 전란을 겪으셨고
나의 형은 젖이 모자라 죽었네
그렇게 불안하게 나는 나의 행복을 본다

- 산울림 12번째 앨범 중에서



  1. No Image 15Jul
    by 갈기
    2002/07/15 by 갈기
    Views 2383 

    세상에 이런 T-셔츠도 있었다니!

  2. No Image 15Jul
    by 갈기
    2002/07/15 by 갈기
    Views 2907 

    이거 가야돼 말아야 돼~

  3. No Image 15Jul
    by 갈기
    2002/07/15 by 갈기
    Views 3010 

    우리집 강아지~ ^^

  4. No Image 11Jul
    by 갈기
    2002/07/11 by 갈기
    Views 2931 

    한국에 있는 석호에게..

  5. No Image 11Jul
    by 갈기
    2002/07/11 by 갈기
    Views 3517 

    "이날에.."- 하덕규의 노래 중에서

  6. No Image 09Jul
    by 갈기
    2002/07/09 by 갈기
    Views 3219 

    음... 무지 덥군...

  7. No Image 05Jul
    by 갈기
    2002/07/05 by 갈기
    Views 3345 

    불안한 행복

  8. No Image 05Jul
    by 갈기
    2002/07/05 by 갈기
    Views 3308 

    산울림과 함께 한 하루 왼 종일~

  9. No Image 05Jul
    by 허경
    2002/07/05 by 허경
    Views 5235 

    [딴지일보] 우리는 강팀이다

  10. No Image 05Jul
    by 면빨
    2002/07/05 by 면빨
    Views 3494 

    취화선-그림은 좋았지만 그렸다

Board Pagination Prev 1 ... 76 77 78 79 80 81 82 83 84 85 Next
/ 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