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기시평
2016.10.31 00:27

박근혜 게이트에 대한 내 생각

조회 수 6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지금 제대로 대한민국의 국격이 유린되고 있는 중이다. 그리고 이미 새누리당을 비롯한 현 상황에 직접적 책임이 있는 자들은 박근혜-최순실을 하나로 묶어 ‘꼬리 자르기’하는 것에 골몰하고 있다. 그동안 그들을 감싸고돌던 언론이 이미 수개월 전 찍어두었던 영상을 이제야 돌리며 마치 정론의 아이콘인양 고개를 들고 있다. 그리고 적어도 이 두 여인의 국정농단에 공범 내지 주도적 방조세력이었던 집권 여당은 수석비서진 사퇴니, 내각 교체니, 거국내각 건의니 등등하며 마치 자신들도 피해자인양 코스프레 하고 있다.

 

왜들 그러시나. 애초부터 박근혜는 표를 얻기 위한 아이콘이었고, 또 그녀가 그 역할을 제대로 하고 있는 한, 최순실의 뻘짓도 대충 눈감아 줄 수 있는 소소함에 지나지 않는다고 판단했던 것 아닌가? 박근혜를 앞세워 벌어들인 최순실의 이익과 이 두여인을 빌미로 얻어들인 그대들의 이권을 비교해보시라! 이제 대선을 1년여 앞둔 상황에서 사회 구석구석에서 터지기 시작한 불량한 아이콘의 행적에 또 다시 권력을 잃을까봐 두려워 주권자의 시선을 특정인에게 쏠리도록 프레임을 짜고 있는 것은 아닌지.

 

허나 난 분명히 인식하고 있다. 이번 국정농단과 국격 추락의 주범에는 두 여인만이 아니라, 그들을 감싸 돌며 각종 이익과 단물을 충실히 수인한 세력들도 포함됨을! 그리고 주권자인 우리는 또 잊지 말아야 한다. 심판이 박근혜, 최순실로 끝나서는 안 된다! 그들의 뻘짓을 방조하고 조장한 더 큰 권력 이익집단에 대한 심판을 우리는 잊어서는 안 된다. 그들을 제대로 심판하고, 공적 영역에서 제외시켜야 이 나라가 제대로 반듯하게 설 것이다. 그리고 그것이 제대로 이 땅에 '민주공화정'을 여는 길이 될 것이다.

 

난 최근에 펴낸 내 책 <종교로 읽는 한국사회>에서 우리사회를 왕정으로 진단했다. 역사적으로 임금과 왕정 마인드에 사로잡힌 집권세력을 민의 힘으로 응징해 본적이 없는 우리는 여전히 왕조적 마인드의 노예로 살고 있다. 그래서 대통령은 임금이 되고, 장차관은 어르신이 되어.. 되려 그들을 공복으로 부려야 할 민이 늘 을이 되어 권력층 갑질의 희생양이 되어 왔음을! 물론 우리 역사에서 이를 극복할 몇 번의 기회가 있었지만, 번번이 기득권 세력의 다양한 프레임 공격으로 봉합수준에 멈춰 우리사회 왕조 마인드는 쉽게 해소되지 않았다.

 

허나 지금은 정말 하늘이 준 기회다. 이 땅에 제대로 헌법정신을 구현할 기회가 온 것이다.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고, 대한민국의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 이제 왕인양 뻐기며 각종 이권에 몰입해 있던 세력의 민낯을 보았으니 우리 국민은 더 이상 그들의 왕됨과 기득권 세력임을 인정하지 않을 것이다. 권력은 애초부터 우리 손에 있었으니 우리가 그들을 심판하고, 정리해야 할 것이다.

그러니 새누리여. 차기 대선 후보 낼 생각은 아예 꿈도 꾸지 마시라. 그대들이 싸놓은 이 똥을 치우기도 힘든데, 거기에 더 큰 똥을 보탤 수는 없지 않는가. 그대들이 지난 10여 년간 해놓은 패악질에 대해 이제 겸허히 국민과 역사 앞에 사죄하며 이후 정치행위와 대선 가도에서는 발을 빼시라! 그게 국민과 역사 앞에 보일 수 있는 최소한의 예의 아니겠는가!

 

 

 

 


  1. 한국교회와 박근혜 게이트

    박근혜 게이트에 대해 교회 관련 한마디만 하고자 한다. 우선 한국교회는 비겁하고 무지했다. 최태민과 순실(혹은 순득과 그들의 자녀까지 포함) 집안에 의한 국정농단의 참담함을 이단 교파의 목사, 그리고 무당의 뻘짓으로 퉁치려 했다. 그러나 최태민이 안...
    Date2016.11.12 Category갈기시평 Views230
    Read More
  2. 투사의 죽음을 읽고...

    아.. 글 귀 하나하나가 힘차게 살아나 가슴에 파고든다. 참으로 오랜만에 글로 맞아보는 감동의 통증이다. 그의 글을 만나니 그동안 백남기 선생의 힘겨운 투쟁이 눈 앞에 선명해진다. 난 그동안 선생의 평안한 안식을 훼방하는 세력이 밉고, 저주스러웠다. 한...
    Date2016.11.07 Category갈기시평 Views208
    Read More
  3. 박근혜 게이트에 대한 내 생각

    지금 제대로 대한민국의 국격이 유린되고 있는 중이다. 그리고 이미 새누리당을 비롯한 현 상황에 직접적 책임이 있는 자들은 박근혜-최순실을 하나로 묶어 ‘꼬리 자르기’하는 것에 골몰하고 있다. 그동안 그들을 감싸고돌던 언론이 이미 수개월 ...
    Date2016.10.31 Category갈기시평 Views69
    Read More
  4. 라돈의 습격?

    지난 토요일 KBS2의 탐사프로그램 <추적 60분>에서 조금 민감한 내용의 방송을 내보냈다. 방송에서는 담배를 피지 않은 평범한 가정 주부가 왜 폐암 말기를 선고받았는가로부터 문제를 풀어가고 있었다. 보통 폐암의 1순위 원인은 흡연이다. 그런데 평소 담배 ...
    Date2014.03.23 Category갈기시평 Views3812
    Read More
  5. No Image

    세종시 문제

    전 우리 사회의 아젠다 형성과 그 이후 그것이 정책화하는 과정이 적지 않게 왜곡되어 있다고 생각합니다. 세종시 문제라면 사실 국토균형발전이라는 대승적 목적을 지니고 있다고 볼 수 있는데 그것이 왜 하필 없는 도시를 새로 만들어내는 것에 있는 것인지....
    Date2010.01.14 Category갈기시평 Views2252
    Read More
  6. No Image

    세종시는 충청도의 문제?

    참 못됐다. 세종시가 제기 된 것은 너무도 기형적인 대한민국의 국토 발전 현황때문이 아니던가! 인구의 반이 거주하는데다가 경제활동 역시 반 이상을 넘어가는 거대 비만증에 걸려 허우적 거리는 저 거인 수도권에 숨통을 터주고 아울러 한반도 구석구석 골...
    Date2010.01.11 Category갈기시평 Views1932
    Read More
  7. No Image

    결국은 기업 땅 퍼주기?

    세종시 수정안이라는 것을 살펴보니 세종시로 들어오겠다는 기업이나 대학 등에 평당 40만원 정도의 헐값에 토지를 주겠다는 거로군요. 아 이거 군침도는 제안입니다. 평당 6~70만원 들여 토지 정비해서 40만원에 파신다니.. 이런 남겨주는 장사가 어디에 있는...
    Date2010.01.07 Category갈기시평 Views1880
    Read More
  8. No Image

    김지하라는 이름의 한 시인..

    한 때 그의 글을 즐겨 읽었죠.. 군사독재 시절 핍박받는 지식인의 대명사가 되었던 그.. 절묘한 해학으로 당대 통치자들에게 회심의 한방을 터트리던 그.. 그가 언제부터인지 슬슬 맛이가기 시작하더니 지금은 더 이상 이전의 그를 지금의 그에서 만나기 힘들...
    Date2009.09.27 Category갈기시평 Views1881
    Read More
  9. No Image

    잃어버린 10년?

    지난 정권 내내 들어왔던 말이고 게다가 지난 대선 때 정말 귀에 못이 박히도록 들어온 말이랍니다. 그런데 요즘 공복들 청문회 직전 고해성사하는 모습이 정말 10년 전 세상으로 돌아간듯한 분위기네요. 지난 번 낙마한 검찰총장 후보자 뿐만 아니라 간신히 ...
    Date2009.09.12 Category갈기시평 Views1869
    Read More
  10. No Image

    김민선 소송건을 바라보며....

    요즘 탤런트 김민선씨를 대상으로 삼은 소송하나가 미디어계를 휩쓸고 있다. 그 소식을 접하고 처음 드는 생각은... 바..보..들.. 그나마 1년여 지나 이제는 힘을 잃어버렸다고 여겨도 될 이슈를 이렇게 또 되살려 놓다니! 참 그분들은 무슨 의도를 가지고 이 ...
    Date2009.08.13 Category갈기시평 Views2633
    Read More
  11. No Image

    고 안상영 전 부산시장의 유서?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기간을 즈음하여 그의 정치적 고향이라 여겨지는 부산을 중심으로 고인의 재임시절 자살한 안시장의 유서가 온라인을 중심으로 대대적으로 유포되고 있다 한다. 각종 포털의 댓글을 통해.. 그리고 몇몇 친여 계열의 누리집들을 통해...
    Date2009.07.11 Category갈기시평 Views3724
    Read More
  12. No Image

    이천수선수를 보도하는 언론에 대한 유감...

    축구 선수 이천수에 대한 말들이 많다. 근데 주로 이 선수에 관한 이야기들은 축구 외적인 것들이라는 것이 요상하다. 물론 거기에는 선수 자신때문에 생겨난 일들이 적잖이 도사리고 있다 할 것이다. 야구 혐오 이야기부터 시작해서, 끊임없이 이어지는 폭행...
    Date2009.07.03 Category갈기시평 Views3797
    Read More
  13. No Image

    두 죽음.. 다른 대처..

    사람이 죽었다. 그것도 자연적인 죽음이 아니라 급작스런 마침이라면 어떻게 해야 할까? 어느 나라나 돌연사인 경우는 그 죽음의 원인을 밝히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고 긴급한 일이다. 근래 한국과 미국에 매우 유명한 두 사람이 명을 달리했다. 허나 두나라...
    Date2009.06.30 Category갈기시평 Views2868
    Read More
  14. No Image

    [부고] 마이클 잭슨

    오늘 아침 팝의 황제라 불리던 마이클 잭슨이 50세를 일기로 숨을 거두었다고 합니다. 아직 젊은 나이고.. 한참을 사람들을 위해 노래할 수 있는 나이인데.. 그는 그만 명을 달리하고 말았네요.. 50세.. 어떻게 보면 짧은 생이긴 하지만 이미 5세에 [Jackson F...
    Date2009.06.26 Category갈기시평 Views3645
    Read More
  15. No Image

    개헌논의

    계속 반복되는 퇴임 대통령의 불행.. 이는 개인의 문제라기 보다는 시스템의 문제.. 개인적으로 이제 대통령제.. 그것도 5년 단임으로 정리되는 지금의 87체제에서 벗어나 새로운 정치 시스템을 논의할 때가 되지 않았나 싶습니다. 어차피 지난 정권시절 현 정...
    Date2009.06.04 Category갈기시평 Views3693
    Read More
  16. No Image

    참 모진 나라.. 모진 사람들..

    토요일 아침 부고를 접하고 저는 논문 발표를 위해 학술대회 장소로 이동해야 했습니다. 몸 상태는 약간의 미열과 근육통이 간간히 등장하는 가벼운 몸살이었구요. 아무래도 일교차가 심한 가운데.. 논문 쓴다 강의한다..하면서 무리한 덕분이겠지요. 여튼 논...
    Date2009.05.25 Category갈기시평 Views3864
    Read More
  17. No Image

    김연아의 어머니는 고씨?

    김연아 마케팅이 도를 넘어 슈퍼맨의 수준에 도달했나 봅니다. 각 방송국의 금쪽같은 뉴스 시간 30여분씩 할애하여 김연아의 위대함과 경탄스러움에 경배의 찬사를 올리더니 이제 그가 속한 학교에서는 담박에 김연아양을 10개월씩이나 잉태하여 세상에 내놓은...
    Date2009.03.31 Category갈기시평 Views4505
    Read More
  18. No Image

    이상한 한국의 TV..

    또다시 TV에 광기가 실립니다. 당근 이 즈음 대한민국의 가장 큰 잇슈는 '야구' 이겠죠.... 인가요?? 여전히 한국 사회에 많은 문제가 도사리고 있고, 또 지금도 진행 중인 많은 일들이 있는데도.. 작금 한국의 모든 방송언론은 오직 한가지 주제에 콕 박혀 헤...
    Date2009.03.24 Category갈기시평 Views4094
    Read More
  19. No Image

    왕의 죽음?

    꼭 한달 전 한국 가톨릭의 큰 어르신인 김수환 추기경께서 87세의 나이로 선종하셨습니다. 한국 사회는 그 이후 매우 이상할 정도로 가신 분에 대한 추모의 열기를 더해갔습니다. 물론 이 현상에 대하여 각종 미디어는 나름대로의 해석과 진단을 내립니다. 당...
    Date2009.03.18 Category갈기시평 Views4016
    Read More
  20. No Image

    이 땅이 순해지기를..

    그리고 이 땅 위에 터 잡고 사는 모든 생물들도 순해지기를 격해지지 말고, 쉽게 노하지 말고 자신에게 주어진 천수를 누리며 서로 행복으로 전염되기를 나는 깊이 깊이 깊이 또 깊이 요청해 본다. 미디어를 장식하는 죽음의 소식들... 그리고 그 위를 덮고 있...
    Date2009.01.20 Category갈기시평 Views601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